[profit] 돈의 역설… 일본서 연봉 꼴찌 이 도시, 행복도는 1위였다 [왕개미연구소]

연봉 꼴찌 오키나와, 행복지수는 최고
돈 잘버는 도쿄는 47개 도시 중 행복도 46위

살다 보면 행복은 돈에 따라 요동치는 것 같다. 실제로 꽤 많은 불행이 돈 때문에 일어난다. 그런데 돈이 많다고 해서 무조건 행복한 것도 아니다. 일본의 행복지도를 보면서 드는 생각이다.

지난 달 일본 브랜드종합연구소는 전국 47개 도도부현 주민들의 ‘행복지수’가 가장 높은 도시를 조사해 발표했다. ‘행복지수’란, ‘당신은 행복합니까’란 질문에 대한 대답을 수치화한 것이다. 지난 5월 지역별로 성인 남녀 500명씩, 총 2만2973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이 결과에 따르면, 오키나와현에 사는 사람들의 행복지수가 77.4점으로 가장 높았다. ‘매우 행복하다’는 응답이 전체 응답자의 42%에 달했고, ‘약간 행복하다’는 대답은 36%였다. 오키나와 주민 10명 중 8명은 행복하다고 느끼며 사는 것이다. ‘매우 불행하다’ 등 부정적인 응답은 전체의 8%에 그쳤다.

일본에서 행복도가 가장 높은 곳은 오키나와현이었다. 사진은 오키나와현의 시모지시마 공항./조선DB
 
일본에서 행복도가 가장 높은 곳은 오키나와현이었다. 사진은 오키나와현의 시모지시마 공항./조선DB

반면, 행복지수가 낮은 지역은 치바현, 가나가와현, 도쿄도 등 수도권 근처였다. 전국 평균인 70.1점에 크게 못 미치는 65점 안팎이었다.

그런데 재밌게도 행복지수 하위권인 이들 지역은 평균 연봉(후생노동성 자료)으로 따지면 최상위권이었다. 행복지수 최하위권인 도쿄는 평균 연봉 585만엔으로 전국 1위였고, 역시 행복지수가 낮은 가나가와현은 연봉 542만엔으로 전국 2위였다.

그렇다면 행복지수 전국 1위를 찍은 오키나와의 연봉 수준은 어떨까? 오키나와의 평균 연봉은 367만엔으로 전국 꼴찌였다. 일본은 시간당 최저임금도 지역별로 다른데, 행복도시 1등인 오키나와의 최저임금은 853엔으로 전국 꼴찌였다. 도쿄의 최저임금은 1072엔으로 전국 최고였다.

사이토쇼분(齋藤祥文) CENTURY21글로벌코에이 대표는 조선닷컴과의 인터뷰에서 “오키나와는 전국 최하위 연봉이지만, 아름다운 바다와 풍요로운 자연, 1년 내내 따뜻하게 지낼 수 있는 개방적인 환경을 갖추고 있다”며 “오키나와에 나답게 살기 위해 이주한 사람들이나 시민 자부심(civic pride)이 있는 사람들이 많은 것도 행복도를 높인 요인일 것”이라고 말했다.

“지금은 일하느라 도쿄에 살고 있지만, 저도 매년 여름 휴가 때는 가족과 함께 오키나와로 여행을 떠납니다. 그때마다 언젠가 오키나와에 이주해서 살아봐야지 하고 꿈꾼답니다.”(사이토쇼분 대표)

돈이 많으면 행복할까? 답하기 어렵지만 돈이 한 푼도 없으면 삶이 고달파질 것이란 건 확실하다./그래픽=이민경 조선디자인랩 기자
 
돈이 많으면 행복할까? 답하기 어렵지만 돈이 한 푼도 없으면 삶이 고달파질 것이란 건 확실하다./그래픽=이민경 조선디자인랩 기자

일본의 행복지도 순위에 나오는 것처럼, 행복과 돈은 역(逆)상관 관계에 있는 것일까? 로버트 프랭크 코넬대 교수에 따르면, 보통 사람들의 행복은 절대적인 부가 아니라 상대적인 부에 의해 좌우된다. 가령 내가 돈이 웬만큼 있어 국산차를 샀어도 친구가 나보다 더 비싼 수입차를 타고 있으면 행복해지긴커녕 오히려 상대적 박탈감을 느낀다. ‘얼마나 버느냐’가 아니라 ‘남보다 얼마나 더 버느냐’가 행복의 척도가 되기 때문이다.

도쿄는 평균 연봉이 가장 높은 부자 도시이지만, ‘뛰는 놈 위에 나는 놈 있다’라는 말처럼, 항상 나보다 더 많이, 더 크게 소유한 누군가가 있게 마련이다. 타인과 비교하기 시작하면 행복도는 떨어진다. 돈이나 물질이 행복도의 판단 잣대라면, 남보다 더 많이 손에 넣기 위해 평생 경쟁해야 해서 인생은 피곤해질 수 밖에 없다.

평균 연봉은 전국 1위이지만 행복지수는 최하위권인 도쿄. 사진은 도쿄 시내의 번화가인 신주쿠역./조선DB
 
평균 연봉은 전국 1위이지만 행복지수는 최하위권인 도쿄. 사진은 도쿄 시내의 번화가인 신주쿠역./조선DB

그렇다면 한국에서 행복지수가 가장 높은 곳은 어디일까? 서울대 행복연구센터가 우리나라 국민 104만명을 대상으로 조사해 지난 2019년 발표한 ‘대한민국 행복지도’에 따르면, 전국 17개 시도 중에서 세종시 거주자들의 행복지수가 가장 높았다. 세종시는 거대한 공무원 도시여서 직업 안정성이 높다. 반면 전국에서 행복도가 가장 낮은 곳은 인구밀도가 높은 인천과 서울이었다. <(조선닷컴)>

[출처] https://www.chosun.com/economy/money/2022/09/23/JZK5T4MVJBGOHMZRAERWU4HDN4/

 

본 웹사이트는 광고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광고 클릭에서 발생하는 수익금은 모두 웹사이트 서버의 유지 및 관리, 그리고 기술 콘텐츠 향상을 위해 쓰여집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08 [사회포인트] 자신의 내면에 있는 악마의 유혹에 빠지지 말라 file 졸리운_곰 2022.10.25 1
607 [사회포인트] 이기적인 사람의 특징 졸리운_곰 2022.10.25 0
606 [비지니스 경영 [매경 MBA] '호감가는 바보'가 '유능한 또라이'보다 낫다 file 졸리운_곰 2022.10.23 0
605 [비지니스 경영] 또라이 기질은 전염된다, 나쁜 리더십을 제거하라 file 졸리운_곰 2022.10.23 0
604 [비지니스경영] 왜 또라이 같은 리더가 잘 나갈까? 졸리운_곰 2022.10.22 1
603 [TV/언론] <멍청함>에도 정도가 있다. file 졸리운_곰 2022.10.20 1
602 [산업] 근로자 파업보다 무섭다는 자본가의 ‘소리 없는 파업’ file 졸리운_곰 2022.10.17 4
601 [시회포인트] ‘선택장애’ 심한 당신… ‘37%법칙’ 기억하세요 file 졸리운_곰 2022.10.09 2
600 [IT혁신디바이스/소프트웨어] 아이디어만으로 특허를 받을 수 있나요? 졸리운_곰 2022.10.08 2
599 [IT혁신디바이스/소프트웨어] 컴퓨터프로그램도 특허로 등록 할 수 있습니까? 졸리운_곰 2022.10.08 1
598 [사회포인트] 사귀면 안되는 나쁜 사람 10가지 타입과 특징 file 졸리운_곰 2022.09.24 6
» [profit] 돈의 역설… 일본서 연봉 꼴찌 이 도시, 행복도는 1위였다 [왕개미연구소] file 졸리운_곰 2022.09.23 3
596 [IT] 개발자에게 물어봤습니다: ① 함께 일하고 싶은 개발자 file 졸리운_곰 2022.09.22 5
595 [TV/언론] 우리 애 노는 메타버스, 성범죄 이정도? 네이버·구글·메타 협업 file 졸리운_곰 2022.09.15 2
594 [산업] 코딩이 그렇게 만만합니까? 졸리운_곰 2022.09.12 6
593 [비지니스 경영] 디자인 씽킹(Design Thinking) 이해하기 file 졸리운_곰 2022.09.09 3
592 [비지니스 경영] 비즈니스 모델 캔버스를 만들고 사용하는 방법 file 졸리운_곰 2022.09.09 3
591 [비지니스 경영] 비즈니스 모델 캔버스란? file 졸리운_곰 2022.09.09 2
590 [산업] 살아남는 종(種)은 변화에 적응하는 종(種)이다 - 찰스 다윈 졸리운_곰 2022.09.03 2
589 [TV/언론] “손으로 구름 옮겨 태풍 합체”…아날로그 日 재난방송에 쏟아진 반응 file 졸리운_곰 2022.09.03 1
대표 김성준 주소 : 경기 용인 분당수지 U타워 등록번호 : 142-07-27414
통신판매업 신고 : 제2012-용인수지-0185호 출판업 신고 : 수지구청 제 123호 개인정보보호최고책임자 : 김성준 sjkim70@stechstar.com
대표전화 : 010-4589-2193 [fax] 02-6280-1294 COPYRIGHT(C) stechstar.com ALL RIGHTS RESERVED